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인터라켄5

스위스 여행 (2006년 5일차) 스위스 5일째 인터라켄에서 점심으로 몽듀를 먹기로 결정하고 몽듀 음식점을 찾다가 동역으로 가는 길목에 몽듀로 유명한 음식점을 찾았다. 음식점 안에서 우리는 치즈퐁듀와 초코렛퐁듀를 먹었는데 스위스에서 먹는 몽듀라서 맛이 따뜻하니 좋았다. 우리는 인터라켄 동역에서 루체른까지 가는 기차를 탔다. 루체른에 도착한 후 다시 필라투스산을 관광하기 위해서 한시간정도 기차를 타고 필라투스산이 있는 기차역에 도착한 후 필라투스산을 올라가는 열차 매표소 앞에 와서 운행시간을 확인해 보았는데 12월에는 운행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필라투스산을 올라가려면 다른 장소에서 올라가야한다는 것이다. 결국 필라투스산에 올라가는 것을 포기하고 다시 루체른에 도착했지만 시간은 6시인데 밤이였다. 걸어서 사자상과 카펠교를 관광하였지만 밤이래.. 2021. 8. 18.
스위스 여행 (2006년 4일차) 스위스 4일째 드디어 인터라켄 서역에서 융프라우로 가는 기차를 2번 갈아 타고 융프라우까지 올라갔다. 인터라켄에서 융프라우까지 가는 기차는 아름다운 스위스 풍경을 보여주어서 너무 좋았다. 융프라우는 해발 3454m인 높은 산이기 때문에 나는 숨 쉬는것이 처음에는 어려웠지만 적응이 된 후에는 숨 쉬는것이 힘들지 않았다. 아내와 나는 융프라우에서 맛있는 컵라면을 먹었는데 밥도 있었으면 라면에 밥을 말아먹어야 했는데 너무 아쉬웠다. 융프라우에는 만연설 뿐만 아니라 얼음공원도 있었다. 만연설에서 어른 아이들처럼 눈싸움도 놀다보니 마지막 기차 시간이 다가오자 기차역에 가서 기차를 타고 내려오는데 하늘에서는 아름다운 눈이 내리고 있었다. 2021. 8. 18.
스위스 여행 (2006년 3일차) 스위스 3일째 제네바를 출발해서 몽트뢰에서 파노라마 기차 노선을 타기 위해서 기차를 갈아 탔다. 파노라마 기차는 다른 기차와 달리 지붕까지 유리되어 있어서 하늘을 바라 볼 수 있었다. 파노라마 기차 노선의 전경을 아름다운 스위스를 유화로 그려 놓은 모습과 같았다. 인터라켄에 도착한 후 바로 식당을 찾기 시작하였다. 식당은 대부분 스위스 식당이였지만 인터라켄이라서 그런지 한국 식당도 보였다. 그래서 나는 한국 식당에서 간단하게 점심을 먹는데 비싼 가격에 물도 사먹어야 하고 스위스를 물가를 체험하는 좋은 기회였다. 인터라켄 마을 구경을 마치고 다시 베른으로 여행을 준비하였다. 인터라켄에서 베른으로 바로 가는 기차가 없어서 인터라켄을 출발하여 스피츠에서 기차를 갈아타고 베른으로 가는 기차를 탔다. 베른에 도착.. 2021. 8. 18.
스위스 인터라켄 융프라우 2020. 5. 6.
인터라켄 마을의 겨울 풍경 2019. 12. 27.
반응형